벤큐, 시력 보호 강화한 32인치 모니터 EW3270ZL 출시

EW3270ZL 아이케어는 벤큐가 꾸준히 선보이고 있는 시력 보호 기술이 적용된 모델이다. 로우블루라이트 플러스 모드가 탑재되어 있어, 기존의 로우블루라이트 모드에 비해 색상의 왜곡이 적으면서 눈 건강을 해치는 청색광(Bluelight) 영역을 차단해준다. EW3270ZL은 벤큐의 독자적인 밝기 제어 기술인 B.I 테크놀러지를 탑재해 시력 보호 기능을 한층 강화한 모델입니다.

EW3270ZL

글로벌 IT 브랜드 벤큐(지사장 소윤석, www.BenQ.co.kr)는 로우블루라이트 플러스(Low Bluelight Plus) 모드와 B.I 테크놀러지(Bright Intelligence Technology) 기능이 탑재된 32인치(81츠) 모니터 EW3270ZL 아이케어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벤큐의 공식 수입원 피치밸리(대표 정재윤, http://www.peachvalley.co.kr/)에서 유통하는 EW3270ZL 아이케어는 벤큐가 꾸준히 선보이고 있는 시력 보호 기술이 적용된 모델이다. 로우블루라이트 플러스 모드가 탑재되어 있어, 기존의 로우블루라이트 모드에 비해 색상의 왜곡이 적으면서 눈 건강을 해치는 청색광(Bluelight) 영역을 차단해준다. 로우블루라이트 플러스 모드는 사용자 환경에 맞춰 색상 왜곡이 거의 없는 표준색상 모드, 영화감상이나 게임 등의 환경에 적합한 엔터테인먼트 모드, 문서 작업 등의 업무에 활용하기 좋은 오피스모드, 어두운 곳에서 모니터 밝기 조절과 청색광 차단을 동시에 적용해주는 다크룸 모드, 총 4가지 모드를 지원한다.

 

EW3270ZL은 벤큐의 독자적인 밝기 제어 기술인 B.I 테크놀러지를 탑재해 시력 보호 기능을 한층 강화했다. 주변 조도 및 영상 콘텐츠의 밝기를 감지해 밝은 부분에서는 지나친 노출을 잡아주고, 어두운 부분에서는 조도를 약간 올려주어 모니터의 밝기를 자동으로 조절해주는 B.I 테크놀러지는 눈의 피로를 줄여줄 뿐만 아니라 밝기의 밸런스를 통해 영상 속 사물이나 인물이 명확하게 보여질 수 있도록 이미지 퀄리티를 높여 준다.

 

EW3270ZL은 32인치 QHD(2560X1440) 해상도의 AMVA+ 패널을 탑재했으며, 10-bit 디스플레이의 색상과 3000:1 고정 명암비로 깊이 있고 진한 색감을 구현한다. 상하좌우 178°의 넓은 시야각과 4ms의 응답속도를 지원하며, 영상에 가장 적합한 색감과 명암비를 자동으로 맞춰주는 시네마 모드, 저해상도 영상을 깨끗하게 구현하는 슈퍼레졸루션(Super Resolution) 기능, 사용자가 화면에 집중할 수 있도록 주변부를 처리하는 스마트 포커스(Smart Focus) 기능을 갖추고 있다.

 

벤큐 세일즈 총괄 박인원 부장은 “이번에 출시한 32인치 EW3270ZL 모니터는 한 단계 진보된 시력 보호 기술인 로우블루라이트 플러스 기능과 B.I 테크놀러지 기술이 탑재된 시력보호 모니터로, 눈 건강과 화질 모두 포기할 수 없는 소비자에게 적합한 선택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서 그는 “시력 보호 모니터의 기준을 확립한 원조 브랜드답게 앞으로도 꾸준히 시력보호 기술 개발에 힘쓰고, 지속적으로 연구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回到顶部